지역일반

의성소방서 간부가 화재취약시설 직접 점검

의성소방서 전경.


의성소방서(서장 전우현)가 겨울철 대형 화재를 예방해 군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키고자 ‘소방간부 현장 확인제’를 추진하고 있다.

이에 따라 의성소방서 간부들이 각자 책임구역을 나눠 해당 구역의 전통시장을 찾아 시장 상인들과 간담회를 개최하고 화재 취약시설를 점검하고 상인들에게 화재 예방 및 초기 진화 등의 요령을 교육했다.

또 내년 2월까지 화재취약시설을 순회하며 시설 관계자들에게 자율안전관리를 당부하기도 했다.

특히 화재에 취약한 전통시장을 대상으로 안전관리 교육 및 애로사항 청취 등을 통해 안전의식을 높여 소방안전문화를 정착한다는 계획이다.

전우현 의성소방서장은 “동절기를 맞아 화재취약 대상 현장 확인제를 통해 안전사고를 예방해 의성과 군위가 화재로부터 안전한 도시가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배철한 기자 baech@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배철한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