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경주시 황성공원에 물놀이장 개장

경주 황성공원에 지난해 15억 들여 물놀이장과 편의시설 설치, 3일부터 개장 8월30일까지 운영

경주시 황성공원 물놀이장이 3일 개장, 다음달 30일까지 운영한다. 지난해 물놀이를 즐기는 어린이들 모습.
경주시 황성공원 물놀이장이 3일 개장한다.

예술의 전당 동편에 위치한 황성공원 물놀이장은 지난해 사업비 15억 원을 들여 완공, 2만1천668명이 이용했다. 어린이 놀이시설 6종과 샤워실 및 탈의실, 화장실, 휴게쉼터 등 다양한 편의시설을 갖춰 인기를 끌었다.

올해는 코로나19 감염 확산 방지를 위해 입장객 수를 최소한으로 조정, 수용한다. 이용시간도 1~3부로 나누어 각 2시간씩 제한하는 한편 최대한 거리를 두며 이용할 수 있도록 운영한다는 방침이다. 모든 시설은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물놀이장은 다음달 30일까지 매일 오전 10시30분부터 오후 5시30분까지 운영한다. 매주 월요일은 시설물 점검 등을 위해 휴장한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코로나19가 종식되지는 않았지만 어린이들이 좋아하는 물놀이장을 개장해 안전하게 운영할 것”이라며 “시민들도 물놀이장에서 코로나19 안전수칙에 적극 협조해 줄 것을 당부한다”고 말했다.

강시일 기자 kangsy@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강시일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