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상주농기센터 농업미생물관 인기

농업미생물 사용 농가 늘면서 시설·축산 농업인 신청 줄이어

농업미생물을 공급받기 위해 상주시농업기술센터를 찾는 농업인이 늘어나고 있다. 사진은 상주농기센터 농업미생물관 모습.
상주시농업기술센터 농업미생물관이 연초부터 농업인들로 북적이고 있다.

시설 오이는 물론 축산농업인들까지 농업미생물을 공급받기 위해 센터를 찾고 있기 때문이다.

겨울철은 일조량이 적고 온도가 낮으며 흐린 날이 많아 오이 생육에는 가장 불리한 시기다. 이때 농업미생물을 주면 뿌리에 활력을 주고 양분 흡수도 잘되기 때문에 인기다.

오는 3월부터 시행되는 퇴비부숙도(퇴비가 썩는 정도) 측정사업을 앞두고 축산 농업인들도 농업미생물 찾으면서 수요가 덩달아 늘어나고 있다.

상주농기센터 농업미생물관은 2013년 개관했다. 축사 악취 저감, 자가발효 사료 이용, 농작물 생육촉진, 토양 물리화학성 개선 등에 필요한 유용미생물을 생산, 공급하고 있다.

공급량은 매년 늘어나는 추세다. 지난 한 해 동안 200t을 공급했다. 올해는 퇴비부숙도 측정사업 시행으로 공급량이 210t 정도로 늘어날 전망이다. 공급 첫해인 2013년 140t 공급에 이어 매년 증가하고 있다.

농업미생물에 대한 관심도 증가, 축사 악취 저감 및 작물생육 향상, 퇴비 발효 등에 효과가 있기 때문으로 분석됐다.

농업미생물관이 생산하는 미생물은 모두 4종(고초균·효모균·유산균·광합성세균)이다. 매년 상주 농업인에게 무상으로 공급하고 있다.

농업미생물 신규 분양을 원하는 농업인은 신분증과 농업 경영체 확인서를 지참해 미생물 공급카드를 발급받은 후 매주 월, 화, 목요일 농업미생물관을 방문하면 된다. 기존 활용 농가는 미생물 공급카드만 지참하면 수령이 가능하다.

성백성 상주농기센터 미래농업과장은 “작물 생육 향상, 축사 악취저감, 토양 물리·화학성 개선 등 활용도가 높아 유용미생물 사용이 매년 증가하고 있다”고 말했다.

유용미생물 분양 및 사용 문의는 상주농기센터 농업미생물관으로 하면 된다. 문의: 054-537-5443.

김일기 기자 kimik@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일기기자

상주시, 필리핀 계절 근로자 23명 첫 배치

상주지역에 외국인 계절근로자가 올해 처음 배치된다.상주시에 따르면 20일 필리핀에서 입
2020-02-20 18:00:00

상주시, SNS 홍보용 이모티콘(캐릭터) 선호도 조사 실시 -

상주시는 다음달 1일까지 시민과 전 공무원을 대상으로 사회관계망서비스(SNS) 홍보용 이모
2020-02-19 18:00:00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