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영천시 신생아 출생률 증가세

지난달 출생아 등록 수 78명, 전월보다 33명 늘어

영천시청 전경.
영천시의 지난달 출생아 등록 수가 78명으로 전월 45명에 비해 33명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올 1월부터 10월까지 출생아 등록 수는 541명으로 2016년 이후 증가 추세다. 영천시 의 지난달 말 현재 인구는 10만2천300명이다.

영천시는 출산장려를 위해 국비 지원 사업 외 자체사업으로 가임기 여성 풍진항체검사지원, 임신 기초검사, 엽산제·철분제, 기형아검사, 스켈링 검사 지원, 출산 후 산모 영양제, 산모 보약(세자녀 이상), 건강보험료(세자녀 이상), 영유아 영양제(세자녀 이상), 출산·양육 장려금, 축하용품 지원 등 임신 전부터 출산 후까지 다양한 지원 정책을 펼치고 있다.

특히 올해부터 출산·양육 장려금을 첫째 300만 원, 둘째 500만 원, 셋째 1천만 원, 넷째 이상 1천300만 원으로 대폭 상향했다. 20만 원 상당의 축하용품도 지원해 출산가정의 경제적 부담을 덜어주고 있다.

영천시는 임신 전부터 출산까지 다양한 출산장려 시책으로 출산율 증가와 모성과 태아의 건강증진을 위해 적극적인 홍보를 펼치고 있다.

출산장려 자세한 사항은 보건소 출산지원담당으로 문의하면 된다. 문의: 054-339-7876, 98.

박웅호 기자 park8779@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박웅호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