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일반

‘월배 삼정그린코아 카운티’ 명품조경 선보여

대한민국 조경설계의 대가 서안(주)의 정영선 대표가 설계
박정오 회장의 직접 진두지휘로 명품조경에 대한 기대감 높아

월배 삼정그린코아 카운티 조감도.
산업화가 진행되면서 최근 도심의 온도가 대기오염이나 인공 열의 영향으로 주변지역보다 높게 나타나는 현상이 열섬현상이 두드러지게 나타나고 있다.

뜨거워지는 도심의 열을 조금이라도 식히고자 아스팔트 물 뿌리기, 나무심기, 옥상정원 조성 등의 노력을 하고 있다.

도심의 대표 주거공간인 아파트에서도 조경공간을 활용해 열섬현상 감소를 위해 동참해 왔다.

조경공간을 활용하는 방안은 단순히 열을 차단하고 식혀주는 기능과 함께 미세먼지 저감효과도 가져오지만 근본적으로는 입주민들에게 쾌적한 주거공간을 제공하는 효과가 더 크다.

이달 분양에 나설 ‘월배 삼정그린코아 카운티(202가구)’에서 명품조경을 누릴 수 있다.

가칭 ‘그린코아 드림가든’으로 이름 지어진 이 프로젝트는 조경공간의 순기능은 기본이고 입주민이 자부심을 느낄 수 있도록 단지 전체를 하나의 정원으로 조성하고자 마련됐다.

조경설계는 국내 최고 전문가인 서안의 정영선 대표가 맡았다.

정 대표는 △청계천 복원공사 △아모레퍼시픽 신사옥 △남해 사우스케이프아너스 골프클럽 △세종시 호수공원 등의 실적을 통해 이미 그 명성은 잘 알려져 있다.

이 밖에도 △호암미술관 한국정원 △서울식물원 △새 국립중앙박물관 △인천국제공항 △코오롱 마우나오션 리조트 △한솔 오크밸리 리조트 △예술의 전당 등도 그의 대표 작품이다.

정영선 대표는 단지조경과 관련해 한국적 정서와 문화에 근원을 두고 독특한 경관과 정원을 구성해 자연과 도시, 입주민의 교감과 소통한다는 계획을 세웠다. 이렇게 해서 실용과 삶의 격조를 느낄 수 있는 공간을 창조하겠다는 것이다.

특히 ‘그린코아 드림가든’ 프로젝트는 삼정기업이 심혈을 기울이는 만큼 박정오 회장이 직접 진두지휘 할 방침이다.

박 회장은 “환경오염이 날로 심각해짐에 따라 최근 들어 각 건설사들이 조경분야에 더 공을 들이는 추세다”며“몇 그루의 나무를 심는데서 그칠 게 아니라 단지의 품격에 걸맞게 조경공간 자체를 하나의 명품 정원으로 만들겠다는 마음으로 시작했다”고 밝혔다.

월배 삼정그린코아 카운티는 지하 3층, 지상 20층 3개 동 규모로 이달 중 일반에게 공개할 예정이다.

공급면적별로는 △108㎡ 72가구 △121㎡A 130가구다.

전 세대 85㎡초과로 100% 추첨제로 진행돼 청약경쟁도 치열할 것으로 보인다.

달서구는 청약 조정대상지역에 해당되지 않아 청약통장 가입 후 6개월 이상이면 1순위 자격으로 청약신청이 가능하다.

또 가구주가 아니어도, 1가구 2주택 이상이어도 1순위로 청약할 수 있으며 계약 후 6개월이면 전매도 가능하다.

모델하우스는 달서구 월성동 1579번지에 준비 중이다.

이동률 기자 leedr@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동률기자

대구시, 글로벌 부동산중개사무소 16개소 지정

대구시는 외국어(영어·일본어·중국어) 소통이 가능한 16개 부동산중개사무소를 ‘글로벌
2019-07-15 20:00:00

대구지검, 훈민정음 상주본 소장자가 고소한 3명 무혐의 결론

대구지검 형사1부(김지용 부장검사)는 훈민정음 상주본 소장자로 알려진 배익기(56)씨가 자
2019-07-15 17:09:06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