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일반

한국미술협회 상주지부 찾아가는 미술관 작품 전시



한국미술협회 상주지부의 ‘찾아가는 미술관’사업의 일환으로 협회 회원들의 작품을 8일부터 오는 12월까지 상주시청 민원실에 대여 형식으로 전시하고 있다.


상주시는 무더위로 지친 민원인들에게 시원한 공간에서 예술작품을 감상하며 휴식을 취할 수 있도록 민원토지과 내 시민공간에서 미술작품 전시회를 열고 있다.

이번 전시회는 한국미술협회 상주지부의 ‘찾아가는 미술관’사업의 일환으로 협회 회원들의 작품을 8일부터 오는 12월까지 2차례에 걸쳐 대여 형식으로 전시한다.

전시회에는 수채화, 수묵채색화, 판화, 유화 등 다양한 형식과 소재의 작품을 출품해 민원토지과 시민공간을 문화․예술 공간으로 만들고 지역민들의 문화 갈증 해소에도 도움이 될 전망이다.

또 전시기회가 부족한 지역 예술인들에게는 전시 공간을 제공함으로써 창작 의욕을 고취하는 효과도 거두고 있다.

상주시 관계자는 “민원실을 문화공간으로 조성하기 위해 여유 공간에 연중 테마별 작품을 전시하고 민원인 편의시설을 운영하는 등 앞으로도 민원인을 배려하는 시민행복 민원실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 고 했다.

한편 한국미술협회 상주지부(회장 김성석)는 43명의 정회원이 활동하고 있다. 지금까지 60회의 회원전을 열고 학생미술실기대회 등 다수의 미술행사를 주최·주관하고 있다.

김일기 기자 kimik@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일기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