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일반

대구 시민단체, 민간공항 이전 주민투표 결정 촉구

대구 시민단체가 15일 대구시청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대구시에 민간공항 이전 여부를 주민투표로 결정할 것을 요구했다.

시민의 힘으로 대구공항 지키기 운동본부(이하 시대본) 등은 이날 기자회견에서 “공항 존치 여론이 압도적으로 높은 상황에서 대구시가 일방적으로 공항 이전을 추진해서는 안 되고 주민투표로 시민의 의견을 통해 추진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이어 “대구국제공항은 가파르게 성장하고 있는 대구의 신성장 동력으로 시민의 존치 여론을 무시해선 안 된다”며 “대구통합신공항을 미주, 유럽 노선이 취항하는 관문 공항 혹은 항공물류 허브공항으로 건설하게 된다면 재정적 부담을 안게 될 것”이라고 주장했다.

시대본 등은 이날 오후 2시 대구민간공항 이전 여부 주민 투표 요청서를 대구시 민원실에 접수하기도 했다.

강동필 시대본 사무총장은 “정부가 국책사업인 김해공항 확장을 포기하고 15조 원의 국비를 투입해 가덕도 신공항 추진 의사를 비치고 있는 상황에서 대구시의 민간공항 추진 사업은 형평성에 어긋난다”며 “대구민간공항의 존치 여부를 주민투표로 결정할 것을 강력히 요구한다”고 밝혔다.

이동현 기자 leedh@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동현기자

대구 중부경찰서 신축 사업, 건축행위 허가 문화재청 재심의 보류

대구 중부경찰서 신축 사업이 차질을 빚고 있다.문화재청이 역사문화환경 보존지역에 포
2019-05-23 20:00:00

대구지역 결혼율은 갈수록 감소

대구지역 혼인율이 8년 연속 감소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초혼 평균 연령은 남자 33.13세
2019-05-21 20:00:00